[…] 윤순봉 삼성석유화학 사장은 미래성장의 새 틀을 짜고 있다. 그동안 합작 족쇄에 묶여 단일 품목(TPA·페트병 원료)을 생산해온 삼성석유화학의 시스템을 바꾸는 작업이다. 사업다각화에 대한 직원들의 열망이 높지만 돌파구 마련이 쉽지만은 않다. 윤 사장은 경영화두 ‘4로1어’(미래로·밖으로·실질로·스스로, 더불어)를 통해 직원 소통에도 적극적이다. […]